오늘 하루 열지 않음 닫기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공지사항 상세정보 보기
글제목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 예방수칙 준수 당부
담당부서 건강관리과
담당자이름 장수영
담당자연락처 2155-8096
등록일 2019.06.13
조회수 23
글내용

○ 2019년 6월 4일 비브리오패혈증 첫 확진환자 발생 (57세(남), 서울 거주)

 

○ 비브리오패혈증은 만성 간 질환자,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에서 주로 발생, 치사율이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반드시 예방수칙 준수해야 함

 

매년 6~10월경에 발생하기 시작하여, 9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주로 어패류 섭취 또는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에 의해 감염됨

 

※ 올해 1월 전남 영광군 법성포구, 함평군 월천포구 및 제주시 산지천 해수에서 첫번째 비브리오 패혈균이 분리된 후 울산, 여수, 통영, 제주 해수에서도 검출되고 있는 바 비브리오패혈증 발생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

 

  ○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 먹는다.

 

  ○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접촉하지 않는다.

 

  ○ 어패류 관리 및 조리를 할 때 아래와 같은 사항을 준수한다.

    - 어패류는 5도 이하로 저온 보관하고 85도 이상 가열처리한다

     (어패류는 껍질이 열리고 나서 5분 동안 더 끓이고, 증기로 익히는 경우에는 9분 이상 더 요리해야 함)

    - 어패류를 조리 시 해수를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어야 한다.

    - 어패류를 요리한 도마, 칼 등은 반드시 소독 후 사용한다.

    - 어패류를 다룰 때 장갑을 착용한다.

 

붙임  [보도참고자료]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 예방수칙 준수 당부 1부.

 

첨부파일

[보도참고자료]_올해_첫_비브리오패혈증_환자_발생,_예방수칙_준수_당부.pdf [1,010.06 KB] 바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