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건강정보


  • Q. 발진열(Murine typhus)이란 무엇인가요?

    A. 리켓치아(Rickettia typhi)라는 쥐벼룩 속에 사는 세균에 의해 감염되는 질병으로, 이 속에 사는 리켓치아균(Rickettia prowazekii)에 의한 발진티푸스와 유사하지만 경한 증상을 보이는 질병이다.

  • Q. 발진열에 걸리면 어떤 증상이 나타나나요?

    A. 잠복기는 6∼14일이다. 오한, 두통, 근육통, 발열, 기침 등으로 시작하여 열이 계단 모양으로 올라 2~3일 만에 39℃ 안팎의 고열이 되며, 1주일 정도 계속된 후 차차 내립니다. 발진은 발병 3일째부터 지름 2mm 안팎의 작은 홍반이 가슴에서 사지에 걸쳐 드문드문 나타나 약 5일간쯤 보인다. 그밖에 근육통, 관절통, 눈의 충혈 등을 볼 수 있다.

  • Q. 발진열은 어떻게 감염되나요?

    A. 발진열을 일으키는 리케치아 타이피(Rickettsia typhi)는 집쥐인 시궁쥐와 곰쥐의 체내에 있다. 이들 집쥐의 쥐벼룩이나 쥐이가 사람을 물어 사람의 피부에 있는 작은 상처를 통하거나, 쥐벼룩의 대변으로 발진열균이 배설되고 건조되어 공중에 떠 있다가 결막 또는 호흡기를 통하여 전염된다. 유행계절은 여름부터 가을에 걸쳐 산발적으로 발생하지만, 다른 계절에 발생하는 일도 있다.

  • Q. 발진열을 예방하기 위해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A.

    • 예방 백신을 있으나 이 병이 가볍고 항생물질에 효과가 있으므로 백신은 별로 실시하지 않는다.
    • 쥐와 벼룩이 감소하면 이 질환의 발생률도 감소하는데 이를 위해 식품 저장소, 곡물 창고나 주거지에서 설치류를 덫이나 살서제를 사용하여 없애거나 벼룩의 피난처를 carbaryl 또는 permethrin 가루를 살포할 수 있다.
  • Q. 발진열과 발진티푸스는 어떻게 구별할 수 있나요?

    A. 발진열과 발진티푸스는 모두 3군 전염병입니다. 발진열이 발진티푸스와 다른 점은 신경정신 증세가 나타나지 않고 출혈성 발진도 없다는 점이다. 그 이외의 임상증세는 발진티푸스와 비슷하지만 일반적으로 증세가 가볍고 이 질환으로 사망하는 예도 극히 드문 것으로 알려져 있다.

  • Q. 발진열은 주로 어느지역에서 발생하나요?

    A. 일반적으로 잡쥐(Rattus rattus, Rattus nor regicus 등)가 서식하는 대부분의 주택지역에 광범위하게 분포되어 있으며, 특히 중류 이하의 가정에서 많이 발생하고, 식료품이나 곡물을 취급하는 상점 주위나 농촌지역에서 발생하는 예가 많다.

  • Q. 발진열은 한번 앓고 나면 다시 걸리지 않나요?

    A. 그렇다. 이 병을 경과한 후에는 장기간 계속되는 면역을 얻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